SBA, 관람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뉴 디오라마 전시

서울산업진흥원, 8월 중순까지 서울애니메이션센터서 ‘뉴 디오라마관’ 운영
기사입력 2018.07.07 15:17 조회수 3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는 특별한 디오라마 작품들을 접할 수 있는 신개념 문화공간, ‘애니센터 뉴 디오라마관’ 상설 전시관을 서울애니메이션센터에서 오는 8.19(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다프트펑크01.jpg

 
기존의 디오라마는 다 잊어라 ! 영화 속 생생함을 그대로 서울애니메이션센터 뉴 디오라마관에서 선보이는 디오라마 작품은 기존 작품들과의 비교를 불허한다.
 
기존 디오라마 작품들은 작은 배경에 캐릭터 피규어를 세워서 연출하였으나, 애니센터 뉴 디오라마관의 작품들은 음향, 조명, 특수효과, 영화 주요대사를 작품과 함께 연출하여 영화 속 장면의 생생함을 있는 그대로 전달하면서 관객의 감동을 극대화했다고 밝혔다.
 

다프트펑크03.jpg


한 단계 진보한 디오라마 2.0 이 전달하는 감동  음향, 조명, 특수효과 등을 가미한 새로운 스타일로 제작되는 디오라마 작품들을 이른바 ‘엽스타일(YUPSTYLE) 디오라마’로 부른다.  
 
전시관을 기획한 신언엽 작가의 독특한 작품을 뜻하는 ‘엽스타일(YUPSTYLE) 디오라마’의 특징은 1/6 크기로 구현되는 작품의 스케일과 더불어 캐릭터와 배경의 입체감과 사실감이 기존 다른 디오라마 작품들에 비해 월등히 크고 높다는데 있다.
 
관람객과 소통하는 양방향 전시공간, ‘애니센터 뉴 디오마라관’  ‘애니센터 뉴 디오라마관’의 또다른 특징은 단순히 작품들의 전시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작가의 작업공간이 디오라마관 옆에 마련되어 관객과 호흡하고 공유할 수 있는 소통형 전시관이라는 점이다.
 

다프트펑크와 작가 신언엽.jpg

 
디오라마 작업공간과 전시공간이 함께 조성되어 디오라마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관람객들이 직접 보고 즐기고 피부로 느낄 수 있다는 점이다.
 
주요 전시작품은 '배트맨 다크나이트', ‘트랜스포머’ 등 영화 속 주요 장면들을 디오라마로 재현한 작품들이 있으며, 현란한 조명과 음향을 디오라와 함께 즐길 수 있는 ‘Daft Funk’ 등이 준비되어 있다.
 
서울광장에서의 디오라마 전시를 꿈꾸는 작가와 서울애니메이션센터의 만남  ‘애니센터 디오라마관’은 무대 디자인을 공부한 미술감독 출신의 신언엽(‘79년생) 작가와 서울애니메이션센터와 만남으로 이루어졌다. 신언엽 작가는 서울광장에서의 독특한 디오라마 작품 전시를 꿈꾸며 나아가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포부를 가진 청년사업가이기도 하다.
 

배트맨다크나이트01.jpg

 
‘애니센터 뉴 디오라마관’ 관람 안내  명동 남산자락에 있는 서울애니메이션센터 2층 뉴 디오라마관에서 전시되는 디오라마 작품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매주 월요일과 법정공휴일은 휴관한다

 

[김상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인터넷핫뉴스 (구 순천인터넷뉴스) |  등록일 : 2012년 9월 25일 | 발행/편집인:김만석 | 청소년보호책임자:김만석
  • 전남 순천시 해룡면 상대석길 29 (3층) | 제보광고문의 010-3855-3565  | 등록번호 : 전남.아00184   
  • Copyright by schinews.com All rights reserved.E-mail: mskim55515@naver.com
인터넷핫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넷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