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누구나 즐기는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놀이터‘2019 보드게임콘’개최
누구나 즐기는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놀이터‘2019 보드게임콘’개최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박람회‘2019 보드게임콘’, 오는 20~21일 코엑스 개최 국내외 유명 보드게임 550여종 한자리에, 무료 체험 및 구매 가능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사)한국보드게임산업협회(회장 박승배)와 공동으로‘2019 보드게임콘’을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C3, C4 홀에서 개최한다. ◆ 올해 15회 맞이 역대 최다 게임사 참가, 풍성한 볼거리와 체험 준비 완료 올해로 15회를 맞은 ‘보드게임콘’은 약 2,500명이 동시에 보드게임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된 국내 최대 보드게임 박람회다. 올해는 ▲<스플렌더>, <할리갈리>, <아발론> 등을 유통하는 국내 최대 보드게임사인 ‘코리아보드게임즈’를 비롯하여 ▲<루미큐브>의‘놀의속의 세상’, ▲<크라임 호텔>, <크레이지 에그>의 ‘행복한 바오밥’▲<젬블로>, <마블 봅슬레이>의 ‘젬블로’ 등 총 23개 기업의 국내외 유명 보드게임 550여종과 참신한 아이디어가 특징인 개인작가 19팀의 창작게임이 전시장을 가득 채운다. 특히▲‘만두게임즈’는 <센추리 : 신대륙의 개척자>, ▲‘ 팝콘에듀’는 <보틀 임프>, ▲‘보드피아’는 <겟 패킹> 등 신작을 선보일 것으로 예정되어 보드게임 매니아들에게 기대를 모으고 있다. 참관객들은 무료로 입장 가능하며 전시된 게임을 체험할 뿐만 아니라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또한 신작게임 선공개와 참가 업체별 현장 이벤트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 최고 보드게이머 가릴 ‘보드게임 대회’, 인기 보드게임 유튜버 라이브 등 흥미진진한 볼거리 한 자리에 행사 현장에서 최고의 보드게이머를 가리는 ‘보드게임 대회’는 참가인원이 매년 증가하며 보드게임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전 신청을 통해 모집된 참가자들은 ▲<포션 폭발>, ▲<식스틴>, ▲<타쑤>, ▲<헥서스>를 비롯한 총 13개의 종목으로 구성된 게임으로 경기를 치르며, 특히 ▲<꼬치의 달인>, ▲<센추리 : 신대륙의 개척자>, ▲<왕도>, ▲<사그라다> ‘만두게임즈’의 4개 종목은 기존의 개인 위주의 대회와 차별화하여 팀 대항전으로 진행된다. 이에 더하여 인기 보드게임 유튜버 ‘보드라이브’와 ‘로비의 평범한 보드게임’이 현장을 생생한 라이브로 전달하며 행사장의 열기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콘진원 김영준 원장은 “게임이 놀이, 교육교재, 문화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행사를 준비했다”며 “올해 보드게임콘은 국내 최대 규모로 준비된 만큼 아이들에겐 건전하고 교육적인 놀이터이자, 보드게임 기업들이 게임 팬들과 직접 만날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자녀를 동반한 가족들과 키덜트족들의 참관 편의를 위해‘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와 함께 주말 기간 동안 같은 장소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2019 보드게임콘’은 오는 19일까지 홈페이지(www.boardgamecon.com) 내 온라인 사전등록 또는 당일 현장등록을 통해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한편 사전등록 후 방문 시 추첨을 통해 인기 보드게임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경기도, 지역경제 발전 이끈 여성기업 발굴‥ 경영혁신 등 5개 분야 선정
경기도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한 여성 중소기업을 발굴·시상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19년 경기도 우수여성기업 선정계획’을 공고하고, 대상기업을 찾는다고 18일 밝혔다. 도의 ‘우수여성기업 선정’은 탁월한 성과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여성 중소기업을 발굴, 시상함으로써 여성기업인들의 사기진작과 자긍심을 고취하고자 추진하는 제도다. 참여 가능 대상은 경기도에 공장이나 본사를 두고 있는 여성 중소기업(여성이 실질적으로 경영하고 있는 기업) 중 공고일 기준으로 3년 이상 업력을 가진 업체다. 올해는 경영혁신, 기술혁신, 수출혁신, 공정혁신, 우수창업가 등 5개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서류평가 및 현장조사, 심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분야별 1곳씩 총 5곳의 업체를 선정할 방침이다. 우수여성기업으로 선정되면 상장 및 상패 수여, 도 여성기업 지원사업 서류평가 면제 기회 부여 등은 물론, 기업 1곳당 최대 600만 원 내에서 홍보기반구축, 국내외 전시박람회 참가, 디자인 상품화, 제품 생산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여성기업은 오는 8월 2일 오후 6시까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수원시 영통구 광교로 107) 1층 SOS지원팀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고시/공고란 또는 이지비즈 홈페이지(www.egbiz.or.kr)를 참고하면 된다.
미세먼지 심해지면 북이 울리는 ‘미세먼지 자명고’ 설치
◈ 부산시, 초미세먼지 등 실시간 감시·시청각적 알림 기능 갖춘 대기오염측정소 신설 ◈ 20m 이상 높이에 위치한 대기오염측정소의 지상 이전으로 시민들이 호흡하는 위치에 맞춰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여름인데도 기승을 부리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비하여 대기오염측정소를 신설하고, 지상으로 이전하는 등 대기질 관리에 나선다. 대기오염측정소는 초미세먼지(지름 2.5㎛ 이하의 먼지)와 미세먼지(지름 10㎛ 이하의 먼지)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생성물질인 이산화황(SO2), 이산화질소(NO2), 그리고 오존(O3), 일산화탄소(CO)를 실시간으로 측정할 수 있는 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그동안 부산시에는 24개*의 대기오염측정소가 운영되고 있었으나 더 촘촘한 대기질 관리를 위해 올 상반기에 2개소(사하구 당리동·부산진구 개금동)가 추가로 설치되었다. 이번에 신설된 2개소는 지난해 전문가와 시민단체로 구성된 대기오염측정망 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되었으며 시험운영 후 7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 대기오염측정소: 도시대기측정소 20개소‧도로변대기측정소 2개소‧항만대기측정소 2개소 또한 「대기오염측정망 설치·운영지침」 개정에 따라 지상 20m 이상 높이에 위치했던 3개 측정소를(부산진구 전포동·강서구 녹산동·대저동) 실제 시민들이 호흡하는 높이에 맞춰 미세먼지 측정이 가능하도록 지상으로 이전하였다. 특히 부산진구 개금동과 전포동 측정소에는 전국 최초로 미세먼지나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 이상이 되면 발광다이오드(LED)에 불이 들어오고, 북소리가 나는 ‘미세먼지 자명고’가 설치되었다. 이는 현재 대기질을 시각과 청각적으로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시민들의 실생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올 하반기, 대기질 취약 지역에 측정소를 추가적으로 설치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환경부와 협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들께서 쾌적하고, 미세먼지 걱정 없이 지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대기질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 알린다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 알린다
◈ 부산시 반려동물복지문화센터, 3개 분야 5회, 반려동물 관련 직업 체험 행사 진행 ◈ 수의사(8.1, 8.22), 경찰견핸들러(8.2, 8.16), 캣커들러(8.8) 체험 운영 부산시(시장 오거돈) 반려동물복지문화센터는 어린이 및 청소년에게 동물 관련 직업체험을 제공하는 ‘여름방학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내달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최근 구포가축시장 완전 폐업 성과와 함께 민선 7기 동물복지 슬로건인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도시 부산’ 구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문화교실은 여름방학을 맞아 초·중학생 및 가족이 함께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습득하고 동물을 사랑하는 마음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으며, ▲수의사 체험, ▲캣 커들러*(고양이 보모) 체험, ▲경찰견 핸들러 체험 등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 캣 커들러: 2015년 미국에서 생긴 신종 직업으로 고양이를 껴안아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일을 하는 사람으로 일종의 보모 역할을 뜻함 먼저, 수의사 체험은 내달 1일과 22일 ‘수의사 선생님들은 어떻게 진료할까’라는 부제로 우리가 알지 못한 동물 이야기를 들려주고, 동물 혈액의 구성 원리를 통한 수의사 체험을 제공하며, 프로그램을 수료한 어린이들에게는 부산시에서 제작한 명예 어린이 수의사 면허증도 준다. 다음, 캣 커들러 체험은 내달 8일 ‘당신을 캣 커들로로 임명하노라!’를 부제로 고양이 집사가 갖춰야 할 덕목을 교육하고, 자격요건 테스트와 함께 체험 후 센터에서 캣 커들러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도 부여한다. 마지막으로 경찰견 핸들러 체험은 내달 2일과 16일 ‘나는 경찰특공대 경찰견 핸들러’라는 부제로 과거 마약탐지견이었던 ‘큐’와 함께 활약상도 알아보고, 실습도 하며 경찰견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통해 여름방학을 맞이하는 초·중학생들에게 행복한 미래설계를 위한 흥미로운 직업체험과 함께 올바른 동물사랑 가치관 확립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부산시가 선진 동물복지 도시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1
누구나 즐기는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놀이터‘2019 보드게임콘’개최
누구나 즐기는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놀이터‘2019 보드게임콘’개최
국내 최대 규모 보드게임 박람회‘2019 보드게임콘’, 오는 20~21일 코엑스 개최 국내외 유명 보드게임 550여종 한자리에, 무료 체험 및 구매 가능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사)한국보드게임산업협회(회장 박승배)와 공동으로‘2019 보드게임콘’을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양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C3, C4 홀에서 개최한다. ◆ 올해 15회 맞이 역대 최다 게임사 참가, 풍성한 볼거리와 체험 준비 완료 올해로 15회를 맞은 ‘보드게임콘’은 약 2,500명이 동시에 보드게임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된 국내 최대 보드게임 박람회다. 올해는 ▲<스플렌더>, <할리갈리>, <아발론> 등을 유통하는 국내 최대 보드게임사인 ‘코리아보드게임즈’를 비롯하여 ▲<루미큐브>의‘놀의속의 세상’, ▲<크라임 호텔>, <크레이지 에그>의 ‘행복한 바오밥’▲<젬블로>, <마블 봅슬레이>의 ‘젬블로’ 등 총 23개 기업의 국내외 유명 보드게임 550여종과 참신한 아이디어가 특징인 개인작가 19팀의 창작게임이 전시장을 가득 채운다. 특히▲‘만두게임즈’는 <센추리 : 신대륙의 개척자>, ▲‘ 팝콘에듀’는 <보틀 임프>, ▲‘보드피아’는 <겟 패킹> 등 신작을 선보일 것으로 예정되어 보드게임 매니아들에게 기대를 모으고 있다. 참관객들은 무료로 입장 가능하며 전시된 게임을 체험할 뿐만 아니라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또한 신작게임 선공개와 참가 업체별 현장 이벤트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 최고 보드게이머 가릴 ‘보드게임 대회’, 인기 보드게임 유튜버 라이브 등 흥미진진한 볼거리 한 자리에 행사 현장에서 최고의 보드게이머를 가리는 ‘보드게임 대회’는 참가인원이 매년 증가하며 보드게임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전 신청을 통해 모집된 참가자들은 ▲<포션 폭발>, ▲<식스틴>, ▲<타쑤>, ▲<헥서스>를 비롯한 총 13개의 종목으로 구성된 게임으로 경기를 치르며, 특히 ▲<꼬치의 달인>, ▲<센추리 : 신대륙의 개척자>, ▲<왕도>, ▲<사그라다> ‘만두게임즈’의 4개 종목은 기존의 개인 위주의 대회와 차별화하여 팀 대항전으로 진행된다. 이에 더하여 인기 보드게임 유튜버 ‘보드라이브’와 ‘로비의 평범한 보드게임’이 현장을 생생한 라이브로 전달하며 행사장의 열기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콘진원 김영준 원장은 “게임이 놀이, 교육교재, 문화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수 있는 행사를 준비했다”며 “올해 보드게임콘은 국내 최대 규모로 준비된 만큼 아이들에겐 건전하고 교육적인 놀이터이자, 보드게임 기업들이 게임 팬들과 직접 만날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자녀를 동반한 가족들과 키덜트족들의 참관 편의를 위해‘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19’와 함께 주말 기간 동안 같은 장소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2019 보드게임콘’은 오는 19일까지 홈페이지(www.boardgamecon.com) 내 온라인 사전등록 또는 당일 현장등록을 통해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한편 사전등록 후 방문 시 추첨을 통해 인기 보드게임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2
경기도, 지역경제 발전 이끈 여성기업 발굴‥ 경영혁신 등 5개 분야 선정
경기도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한 여성 중소기업을 발굴·시상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19년 경기도 우수여성기업 선정계획’을 공고하고, 대상기업을 찾는다고 18일 밝혔다. 도의 ‘우수여성기업 선정’은 탁월한 성과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여성 중소기업을 발굴, 시상함으로써 여성기업인들의 사기진작과 자긍심을 고취하고자 추진하는 제도다. 참여 가능 대상은 경기도에 공장이나 본사를 두고 있는 여성 중소기업(여성이 실질적으로 경영하고 있는 기업) 중 공고일 기준으로 3년 이상 업력을 가진 업체다. 올해는 경영혁신, 기술혁신, 수출혁신, 공정혁신, 우수창업가 등 5개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서류평가 및 현장조사, 심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분야별 1곳씩 총 5곳의 업체를 선정할 방침이다. 우수여성기업으로 선정되면 상장 및 상패 수여, 도 여성기업 지원사업 서류평가 면제 기회 부여 등은 물론, 기업 1곳당 최대 600만 원 내에서 홍보기반구축, 국내외 전시박람회 참가, 디자인 상품화, 제품 생산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여성기업은 오는 8월 2일 오후 6시까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수원시 영통구 광교로 107) 1층 SOS지원팀으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고시/공고란 또는 이지비즈 홈페이지(www.egbiz.or.kr)를 참고하면 된다.
4
미세먼지 심해지면 북이 울리는 ‘미세먼지 자명고’ 설치
◈ 부산시, 초미세먼지 등 실시간 감시·시청각적 알림 기능 갖춘 대기오염측정소 신설 ◈ 20m 이상 높이에 위치한 대기오염측정소의 지상 이전으로 시민들이 호흡하는 위치에 맞춰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여름인데도 기승을 부리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비하여 대기오염측정소를 신설하고, 지상으로 이전하는 등 대기질 관리에 나선다. 대기오염측정소는 초미세먼지(지름 2.5㎛ 이하의 먼지)와 미세먼지(지름 10㎛ 이하의 먼지)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생성물질인 이산화황(SO2), 이산화질소(NO2), 그리고 오존(O3), 일산화탄소(CO)를 실시간으로 측정할 수 있는 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그동안 부산시에는 24개*의 대기오염측정소가 운영되고 있었으나 더 촘촘한 대기질 관리를 위해 올 상반기에 2개소(사하구 당리동·부산진구 개금동)가 추가로 설치되었다. 이번에 신설된 2개소는 지난해 전문가와 시민단체로 구성된 대기오염측정망 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되었으며 시험운영 후 7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 대기오염측정소: 도시대기측정소 20개소‧도로변대기측정소 2개소‧항만대기측정소 2개소 또한 「대기오염측정망 설치·운영지침」 개정에 따라 지상 20m 이상 높이에 위치했던 3개 측정소를(부산진구 전포동·강서구 녹산동·대저동) 실제 시민들이 호흡하는 높이에 맞춰 미세먼지 측정이 가능하도록 지상으로 이전하였다. 특히 부산진구 개금동과 전포동 측정소에는 전국 최초로 미세먼지나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 이상이 되면 발광다이오드(LED)에 불이 들어오고, 북소리가 나는 ‘미세먼지 자명고’가 설치되었다. 이는 현재 대기질을 시각과 청각적으로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시민들의 실생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올 하반기, 대기질 취약 지역에 측정소를 추가적으로 설치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환경부와 협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들께서 쾌적하고, 미세먼지 걱정 없이 지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대기질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5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 알린다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 알린다
◈ 부산시 반려동물복지문화센터, 3개 분야 5회, 반려동물 관련 직업 체험 행사 진행 ◈ 수의사(8.1, 8.22), 경찰견핸들러(8.2, 8.16), 캣커들러(8.8) 체험 운영 부산시(시장 오거돈) 반려동물복지문화센터는 어린이 및 청소년에게 동물 관련 직업체험을 제공하는 ‘여름방학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내달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최근 구포가축시장 완전 폐업 성과와 함께 민선 7기 동물복지 슬로건인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도시 부산’ 구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문화교실은 여름방학을 맞아 초·중학생 및 가족이 함께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습득하고 동물을 사랑하는 마음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으며, ▲수의사 체험, ▲캣 커들러*(고양이 보모) 체험, ▲경찰견 핸들러 체험 등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 캣 커들러: 2015년 미국에서 생긴 신종 직업으로 고양이를 껴안아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일을 하는 사람으로 일종의 보모 역할을 뜻함 먼저, 수의사 체험은 내달 1일과 22일 ‘수의사 선생님들은 어떻게 진료할까’라는 부제로 우리가 알지 못한 동물 이야기를 들려주고, 동물 혈액의 구성 원리를 통한 수의사 체험을 제공하며, 프로그램을 수료한 어린이들에게는 부산시에서 제작한 명예 어린이 수의사 면허증도 준다. 다음, 캣 커들러 체험은 내달 8일 ‘당신을 캣 커들로로 임명하노라!’를 부제로 고양이 집사가 갖춰야 할 덕목을 교육하고, 자격요건 테스트와 함께 체험 후 센터에서 캣 커들러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도 부여한다. 마지막으로 경찰견 핸들러 체험은 내달 2일과 16일 ‘나는 경찰특공대 경찰견 핸들러’라는 부제로 과거 마약탐지견이었던 ‘큐’와 함께 활약상도 알아보고, 실습도 하며 경찰견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통해 여름방학을 맞이하는 초·중학생들에게 행복한 미래설계를 위한 흥미로운 직업체험과 함께 올바른 동물사랑 가치관 확립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부산시가 선진 동물복지 도시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