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배수작전 기동팀 태풍 긴급대응 ‘총력’

외서면 농경지, 주택 침수 지역 등 신속한 출동으로 피해 최소화
기사입력 2019.10.03 22:41 조회수 40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순천시 배수작전 기동팀은 지난 2일 태풍 미탁에 따른 외서천 범람으로 인한 농경지와 주택 침수로부터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긴급대응에 나서는 등 총력을 기울였다.

 

[크기변환]배수작전 기동팀.jpg

 

시에 따르면 배수작전 기동팀은 태풍 등으로 인한 침수현장의 긴급 대응을 위해 안전도시국 6개 부서 직원 20명으로 구성했다.

 

지난 2일 외서면의 하천이 범람하자 배수작전 기동팀은 긴급 투입돼 하천수위를 예의 주시하며 침수지역 주변을 꼼꼼히 점검했다.

또, 모래주머니를 쌓아 주택으로 물이 들어가지 않도록 조치하는 등 주민들을 안심시켰다.

 

배수작전 기동팀은 긴박한 침수현장의 긴급 대응을 위해 지난해 8월부터 구성돼 수방장비 점검과 실전에 대비한 실제 가동 연습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시 관계자는 “배수작전 기동팀이 주민들의 재산과 인명을 보호하는데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실전훈련 등을 통해 여름철 풍수해 예방을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외서천 범람, 벼 도복 등 침수피해가 있었으나 사전 예방 및 철저한 대비로 큰 피해는 없었다.

 

[크기변환]3일 외서천 현장 방문.jpg

 

허석 순천시장은 3일 외서천 범람 현장 등을 둘러보고 주민 불편이 없도록 마무리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하천 범람, 도로 일시 침수 등은 모두 배수 완료가 됐으며, 벼 도복 등 피해에 대해서는 농민들과 함께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