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스테판 팍스 공동조직위원장 위촉장 수여

반기문 명예대회장,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국제적 참여와 관심 독려
기사입력 2019.05.10 19:44 조회수 12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5일부터 6일간 호주에서 진행되는 스포츠어코드 컨벤션에 참가한 반기문 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 명예대회장(前 유엔사무총장)과 충청북도, WMC로 구성된 대표단은 7일(화) 스테판 팍스(GAISF 부회장)에게 공동조직위원장 위촉장을 수여하며 4개월 앞으로 다가온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대한 관심과 지원을 촉구했다.

 

[크기변환]반기문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스테판 팍스 공동조직위원장 위촉장 수여 - 3.JPG

 

특히 반기문 명예대회장은 7일(화) 진행된 United Through Sports 컨퍼런스 축사에서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100여개국 4,000여명이 참여하는 세계적인 대회로, 이번 대회부터 GAISF 공식후원 대회로 승인되었다.”라고 소개하며 “태어나고 자란 나의 고향 충청북도 충주에서 개최되는 세계무예마스터십에 대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는 말을 전했다.

 

[크기변환]반기문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스테판 팍스 공동조직위원장 위촉장 수여 - 2.JPG

 

이외에도 반기문 명예대회장은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 라파엘 키울리 GAISF 수석부회장 등 국제 스포츠 주요인사와 면담하는 한편, 각종 컨퍼런스에 참석하여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에 대한 국제적 관심을 유도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할 계획이다.

 

 또한 위자이칭 국제우슈연맹 회장, 바실리 세스타코프 국제삼보연맹회장, 네나드 라로비치 세계레슬링연맹 회장 등 국제 종목단체 회장단과의 면담을 통해 충북도의 스포츠·무예 인프라를 널리 알리고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의 가치와 의미를 설명할 예정이다.

 

[크기변환]반기문 세계무예마스터십 명예대회장, 스테판 팍스 공동조직위원장 위촉장 수여 - 1.JPG

 충

청북도는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및 충북도의 스포츠, 무예 관련 인프라(WMC, ICM 등)를 국제무대에 알리기 위한 홍보관을 설치하고 6일간 운영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