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외딴섬 찾아 종합자원봉사활동 펼쳐 ‘훈훈’

전기 안전점검, 보일러 수리, 미용, 의료 봉사활동 실시
기사입력 2019.03.25 17:34 조회수 15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완도군 (군수 신우철)은 지난 20일 사회공헌활동과 지역사회 봉사를 통해 더불어 살아가는 밝고 건강한 완도군을 만들고자 소안면 당사도를 시작으로 종합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크기변환]완도군은 지난 20일 소안면 당사도를 시작으로 종합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은 의료봉사 실시하는 모습.jpg

 

 종합자원봉사활동은 각 분야별 자원봉사자 30여 명이 집집마다 전기 안전 점검과 오래돼 낡은 보일러를 수리해주고 경로당에서 주민들을 대상으로 내과, 한방 침, 치과 진료 등 의료봉사 등을 실시했다.

 

 특히 부녀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미용 봉사는 미용협회 회원들이 파마, 염색, 커트를 해주는 등 재능 기부에 적극 동참했다.

 또한 가정 형편이 어려운 이웃을 찾아가 양곡을 전달하고, 말벗이 되어주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하반신 장애로 인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댁을 찾아가 파마 및 집안 청소, 장수 사진까지 찍어주었는데 어르신은 “바쁘고 어려운 여건인데도 불구하고 찾아와줘서 고맙다.”며 눈시울을 적셨다.

 

 완도군 관계자는 “매년 200호 미만의 27개 외딴섬을 대상으로 월 1회 씩 찾아가는 외딴섬 종합자원봉사활동은 생업을 포기하면서 적극적으로 나서주신 봉사자들이 있기에 가능하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크기변환]완도군은 지난 20일 소안면 당사도를 시작으로 종합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은 전기 안전점검을 하는 모습.jpg

 

한편 완도군에서는 재능 기부에 동참한 봉사자들에게 연말 우수 봉사자를 선정하여 표창과 선진지 견학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지원하며, 재능기부문화 확산과 자원봉사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지속적으로 외딴섬 자원봉사를 해 나갈 계획이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