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뉴딜사업 현장 살피고, 청년 구직자들과 대화

동구 대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및 자양동 대전 일자리카페‘꿈터’현장 방문
기사입력 2019.03.13 22:00 조회수 18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허태정 대전시장은 13일 오후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지인 동구 대동과 일자리카페‘꿈터’인 자양동‘커피니’에서 현장시장실을 열고 시민들과 소통했다.

 

[크기변환]허 시장, 뉴딜사업 현장 살피고, 청년 구직자들과 대화_동구 대동01.jpg

 

이날 허 시장은 첫 방문지로 동구 대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지인‘하늘을 담은 행복 예술촌-골목이 주는 위로’사업 현장 곳곳을 살펴보며 관계자로부터 앞으로의 추진계획과 애로사항을 들었다.

 

대동 1-39번지 일원을 둘러 본 허 시장은“이 곳은 20년 이상 노후 주택들이 대부분이고 공가나 폐가가 많아 여러 위험에 상시 노출되는 등 기반시설 및 주거환경이 매우 열악한 여건”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뉴딜사업이 잘 마무리되면 공공미술을 기반으로 도시의 특성을 살린 채 주민의 주거복지와 삶의 질이 개선되고 도시기능이 활성화 돼 일자리 창출과 함께 도시경쟁력이 높아질 것”이라며, 현장 관계자에게“도시재생사업의 지속적 추진과 사업의 성공을 위해 지역특성을 고려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달라”고 당부했다.

 

[크기변환]허 시장, 뉴딜사업 현장 살피고, 청년 구직자들과 대화_동구 대동02.jpg

 

대전시는 올 하반기부터 달빛아트센터, 예술촌 만들기 프로젝트, 공공임대주택, 공용주차장, 골목길 정비사업, 노후주택 정비사업 등 대동 우리동네 살리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해 2021년까지 약 10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취업정보 및 취·창업컨설팅을 지원하는 대전 일자리카페‘꿈터’인 자양동‘커피니 대전우송대점’을 방문한 허 시장은 구직활동가들과 함께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이 자리에서 청년 구직자들은“일자리카페 이용자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시스템이 필요하고, 대학가뿐만 아니라 청년 밀집 구역에 꿈터 추가 설치”를 요청했다.

 

또한, “평일 시간대(13시~19시)에 참여가 어려워 주말에도 운영하기를 희망한다”고 건의하기도 했다.

 

[크기변환]허 시장, 뉴딜사업 현장 살피고, 청년 구직자들과 대화_동구 자양동 커피니01.jpg

 

이에 대해 허 시장은 “신청부터 피드백까지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대전일자리포털을 구축할 예정”이라며 “올해 2곳을 추가 설치할 예정이고, 사전 상담 신청 시 토요일 프로그램 진행은 현재 가능하다”고 답변했다.

 

그리고 “꿈터 내에서 취업정보를 상시적으로 제공하고 기업 인사담당자의 현실감 있는 특강과 진로상담 기회를 부여해 지역 청년들이 취업에 관한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2017년 청년층의 유동인구와 생활권(대학 등)과의 인접성, 1일 평균 이용자 수, 카페공간분위기, 내부 활용여건, 사업주 마인드 등을 고려해 ‘꿈터’로 이용할 카페를 선정했다.

 

이 카페는 새 정부의 일자리 정책 가속화에 발맞춰 지역 청년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공간으로 대전에 모두 5곳이 있다.  

충남대 앞‘카이로스', 한남대 앞 ‘유앤아이' 한밭대 앞 ‘데일리' 우송대 인근에 ‘커피니’, 목원대 인근에 ‘파스쿠찌’ 카페가 꿈터 지정 카페다.

 

[크기변환]허 시장, 뉴딜사업 현장 살피고, 청년 구직자들과 대화_동구 자양동 커피니02.jpg

 

매주 월요일~금요일 카페별로 ▲ 취업상담 ▲ 진로·직무상담 ▲ 이력서·자기소개서 클리닉 ▲ 멘토링 ▲ 현장면접 ▲ 취업특강 등의 맞춤형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취업 정보공유와 네트워킹을 위한 스터디룸과 취업정보시스템(키오스크)을 무료로 제공해 이용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