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낚시어선 사고 재난안전 대책본부’ 운영 총력

11일, 어업지도선 현장 급파, 피해 가족 1대 1 돌봄, 구호 물품 지원 등
기사입력 2019.01.12 13:16 조회수 2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낚시어선 전복사고 재난안전 대책본부’ 운영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크기변환]KJH_3594.JPG

 

시는 지난 11일 오전 권오봉 여수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여수시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하고, 피해 상황 파악과 유가족 및 실종자 가족 지원에 힘쓰고 있다.

 

사고가 발생하자 어업지도선 2척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했고, 사망자 유가족과 실종자 가족에게 1대 1 돌봄 담당 직원을 배치했다.

 

또 부상자에게 속옷, 담요, 세면도구 등 구호 물품 17종을 지급했다.

피해자 가족의 숙소를 마련하고 진행 상황 알리는 일도 꼼꼼히 챙겼다. 

 

시는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재난안전 대책본부를 24시간 운영하고, 실종자 가족과 협의 후 건강(심리) 상담을 진행하는 등 행정 지원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