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2018년 구례군 사회조사 결과 및 사회지표 공표

기사입력 2018.12.29 13:25 조회수 8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구례군(군수 김순호)이 군민의 생활과 관련된 사회적 관심사, 정책적 요구 사항 등을 파악한‘2018년 구례군 사회조사 보고서’를 28일 공표했다.

 

 이번에 공표된 사회조사 보고서는 전라남도와 공동으로 지난 8월 29일부터 9월 10일까지 관내 표본가구 828가구를 대상으로 가구와 가족, 소득과 소비, 노동과 경제 등 14개 지표 20개(구례군 특성항목) 항목을 조사원이 직접 설문 조사해 응답한 결과이다.

 

 사회조사 주요 결과를 살펴보면‘지역민으로서 자부심이 있다’는 응답이 63.5% 이며 ‘삶에 대한 만족도’도는 10점 만점에 6.6이며, 연령별로는 40대가 6.8점으로 조사되었으며, 부문별로 간략하게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저 출산 문제 해결방안= ‘저 출산 문제 해결을 위한 방안’으로 결혼 지원금 지급(40.9%), 자녀 양육 근로자의 휴직보장, 근로시간 단축(30.4%) 순이었다.

 

 ▷소득·소비부문= 월평균 가구소득은 200만원 이상이 37.7%로 주된 소득은 근로소득 및 사업소득으로 나타났다. 월평균 가구 소비는 200만원 미만이 73.0%였으며 부담되는 생활비로는 식료품비(32.7%), 보건 ․ 의료비(24.4%) 순 이었다.

 

 ▷노동·경제부문= ‘직업선택요인’은 수입(48.2%), 안정성(27.4%), 적성·흥미(11.3%)순이었고 ‘일과 가정’에 대해서는 일과 가정에 비슷하게(44.9%), 일에 우선(42.5%), 가정에 우선(11.6%)순 이었다.

 

 ▷구례군 특성항목= 구례군민은 ‘보건의료원에서 가장 이용하고 싶은 의료서비스’로 예방접종(28.8%)이 가장 높았으며, ‘우선적으로 정비되어야할 도시 경관’은 좁고 정비되지 않은 도로(39.7%), 다음으로 차량 무단방치(28.3%)순 이었다. 

 

‘관내 식당 이용 시 만족도’는 음식 맛(44.6%), 음식 가지 수(39.6%)로 그 다음을 차지했으며, ‘선거에서 후보자 선택 기준’의 경우 인물과 경력(52.9%), 공약(23.0), 정당(15.3%)로 조사 되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회조사 결과는 향후 주요 군정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유용하게 활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