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효자시니어클럽·전북지방우정청, 노인일자리창출 ‘맞손’

양 기관, 10일 우정서비스 증진 및 노인일차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9.10 12:01 조회수 3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노인일자리전담기관 전주효자시니어클럽(관장 최재훈)과 전북지방우정청(청장 김성칠)이 노인일자리창출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전주효자시니어클럽과 전북지방우정청은 10일 전북지방우정청사에서 우정서비스 증진 및 노인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은 김성칠 전북지방우정청장과 최재훈 전주효자시니어클럽 관장, 함께 일하게 될 어르신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사말과 경과보고, 업무협약식 순으로 진행됐다.

 

전주효자시니어클럽은 올해 보건복지부 고령자친화기업 공모사업에서 ‘우정청 카페에서 노는우리’라는 사업으로 선정, 총 1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전주우체국 1층 로비에 실버카페를 오픈해 커피 등 식음료와 간단한 먹거리를 제조 판매하게 된다.

 

고령자친화기업은 보건복지부가 만 60세 이상 고령자가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적합한 직종에서 다수의 고령자를 근로자로 직접 고용하는 기업을 말한다.

 

이를 통해, 총 10명 이상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집재원 등 우정청사·우체국 직원부터 인근 주민까지 편안하고 따뜻한 휴게공간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한편, 노인일자리전담기관인 전주효자시니어클럽은 올해 △노노케어(이웃사촌) △지역사회환경개선사업 △관광객길안내도우미사업 △지역아동센터아동돌보미사업 △문화복지지원사업 △스쿨존지도 및 급식도우미사업 △식품제조 및 판매사업 △아파트택배사업 △매장운영사업△ 인력파견사업 등을 통해 총 900여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김상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