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박종원 도의원, 영산강 수질개선 정책로드맵 제시

제 17회 한국 강의 날 기념, ‘한국 강 포럼’ 패널 참석
기사입력 2018.08.10 15:42 조회수 2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남도의회 박종원 의원(더불어민주당, 담양1)은 9일 한국 강의 날 전남 목포대회 조직위원회가 개최한‘제17회 한국 강의 날 포럼’에 패널로 참석했다.

image01.png

 

이날 포럼은 물 관리 일원화 이후 통합 물 관리와 영산강하굿둑 개방의 당위성 및 향후과제라는 두 가지 주제로 박재현 낙동강포럼 대표 등 물 전문가 10명과 시민단체,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가졌다.

 

특히, 4대강 중 가장 수질이 나쁘다는 불명예를 안고 있는 영산강 수질개선을 위한 토론이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평소 활발한 영산강 살리기 활동을 하며‘영산강대탐사’대장을 역임 했던 박종원 의원은“영산강이 맑고 깨끗한 생명의 강으로 다시 거듭나 현재 세대뿐만 아니라 미래의 후손들까지 혜택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전남도에서도 작년 7월 전라남도 강·하천 살리기 운동 지원 조례를 제정해 강과 하천을 생명력 있는 생태하천으로 관리·보전 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면서“영산강 수질개선과 물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소통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한편, 제17회 한국 강의 날 전남·목포 대회는‘강강 수월하게’라는 슬로건으로 9일부터 3일간 목포 해양대학교와 영산강 일원에서 포럼을 개최하고 컨테스트와 행사 부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고 있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