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도지사, 민선7기 첫 시장․군수회의 주재

『함께하는 충북 일등경제 충북』실현에 관심과 협조 당부
기사입력 2018.07.10 13:36 조회수 6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9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민선7기 첫 시장‧군수회의를 주재하고, 민선7기 도정운방향 및 주요현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민선7기 첫 시장.군수회의(소회의실 7.9)3.JPG

 

이지사는 인사말에서 “6.13 지방선거의에서 도민의 선택을 받은 시장‧군수는 엄중한 책임감과 겸허한 마음을 가지고 지역발전과 주민복지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며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재선거로 인한 흐트러진 지역분위기를 일신하고 지역‧집단간 갈등을 해소하는 등으로 지역화합분위기 조성에 힘써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또한 “2020년까지 전국대비 충북경제 비중 4%, 1인당 GRDP 4만불 목표를 조기 달성하여『1등 경제 충북의 기적』을 실현하고 100년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해 강호축 개발에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성장의 이익을 도민모두에게 공유하여 도민의『삶의 질 향상』에 심혈을 기울이겠다”다고 말하며『함께하는 도민 일등경제 충북』성공을 위해서 시장‧군수의 절대적인 지지와 협조를 당부했다.

 

이날 회의에서 충북도는 민선7의 도정운영을  「함께하는 도민」을 기저로 하여 「1등 경제 충북의 기적 실현」 「강호축 개발로 미래 충북의 새로운 먹거리 창출」 그리고 「성장의 이익을 공유하는 삶의 질 향상」을 도정의 3대 축으로 정하고 이를 구체화하기 위한 5대 도정방침으로 「젊음있는 혁신성장」  「조화로운 균형발전」 「소외없는 평생복지」 「향유하는 문화관광」 「사람중심 안심사회」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또한, 투자기업발굴, 투자유치 정보 제공 포상금 지급, 산업단지 추가 조성 등으로 민선7기 40조 투자유치 달성에 매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난 6.4일 제천에서 발생한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를 위해 예찰 및 방제 활동을 강화하고 현장대응반을 가동하여 화상병 발생시 초동대응에 만전을 기한다.

 

민선7기 첫 시장.군수회의(소회의실 7.9).JPG

 

특히,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하여 예비특보 단계부터 사전대비 근무를 실시하는 등 신속대응체계를 구축하고, 폭염특보 시 마을앰프‧가두방송 등으로 대국민 홍보에 철저를 기하고

 

물놀이지역 및 취약지역 예찰 활동을 강화하여 자연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인명보호 및 재산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장·군수는『함께하는 도민 일등경제 충북』실현에 적극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시·군별 민선7기 군정방향 및 주요현안 설명하며 각종행사 및 사업추진, 제도개선 등에 도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