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경북, 영천에서 뜨거운 형제의 정 나눈다!

기사입력 2018.06.21 19:39 조회수 3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남도체육회와 경상북도체육회가 더욱 더 긴밀하고 성숙된 동반자 관계를 구축해 나간다.

 

KakaoTalk_20180620_145946322.jpg

 

전남체육회는 경북체육회 초청으로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충효의 고장’ 경북 영천시 일원에서 전남 - 경북간의 4번째 생활체육 우호교류에 참가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전남체육회 우호교류단은 김홍식 상임부회장을 단장으로 하여 5개 종목(게이트볼․그라운드골프․배드민턴․정구․탁구) 70명으로 구성됐으며, 첫 날인 20일에는 고려말 충신 정몽주 선생의 위패를 모신 임고서원에서 환영식과 문화탐방을 실시하고 생활체육 교류의 밤 행사에 참석했다.

 

또 21일에는 경북 영천체육관에서 개최되는 2018 경북어르신생활체육대회 개회식 참석과 더불어 각 종목별로 경북 생활체육 동호인들과 친선경기를 갖는다.

 

교류 마지막 날인 22일에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뜨거운 형제의 정을 나누며 종목별 경기에 참여하고, 조선31본산, 대한불교조계종 제10교구인 은해사(銀海寺)의 문화탐방을 끝으로 3일간 각별해졌던 석별의 정을 나누게 된다.

 

전남체육회는 이번 교류 후 하반기에 제13회 전라남도 어르신생활체육대축전을 전후해 2박 3일 일정으로 경상북도 생활체육 동호인 70명을 초청, 생활체육 교류를 통한 상생 협력과 양 지역간 화합과 우의를 더욱 돈독히 할 예정이다.

 

전남 - 경북간 생활체육 우호교류는 양 도간의 상호 생활체육 체험과 우수 시책의 벤치마킹을 위해 2015년 처음 시작되었으며, 전라남도체육회는 매년 경북 생활체육 동호인들을 ‘청년이 돌아오는 풍요로운 생명의 땅’ 전남으로 초청해 친선경기를 갖고 문화탐방을 하며 관광전남의 따뜻한 정과 넉넉한 인심을 베풀고 있다.

 

김홍식 전라남도체육회 상임부회장은 “전남 - 경북, 경북 - 전남간의 4회째 교류를 통해 동호인들간의 만남이 더욱 돈독해진 형제애로 발전했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양 도민이 특별하게 간직하고 있는 전통과 문화 등에 대하여 특별한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 병행으로 교류효과를 극대화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만석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인터넷핫뉴스 (구 순천인터넷뉴스) |  등록일 : 2012년 9월 25일 | 발행/편집인:김만석 | 청소년보호책임자:김만석
  • 전남 순천시 해룡면 상대석길 29 (3층) | 제보광고문의 010-3855-3565  | 등록번호 : 전남.아00184   
  • Copyright by schinews.com All rights reserved.E-mail: mskim55515@naver.com
인터넷핫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넷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