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어린이, 직접 체험하며 안전생활습관 키운다

기사입력 2018.06.14 18:35 조회수 2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경상남도, 15~16일 하동군 공설운동장 일원에서 개최되는‘2018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참가해‘어린이 안전퀴즈교실, 미니안전학교’프로그램 운영

 

경상남도는 6월 15일부터 16일까지 2일간 하동군 공설운동장 일원에서 열리는 ‘2018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에 참가해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은 한국어린이안전재단이 주관하고, 행정안전부 등이 공동주최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안전체험관이 없거나 이용이 어려운 지역 어린이를 대상으로 안전생활습관을 정착시키기 위해 매년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는 하동군, 한국승강기안전공단,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안전관련 유관기관들이 참여하여 ▲생활안전(시설안전, 화재안전, 전기가스안전, 작업안전, 여가활동안전) ▲교통안전(보행안전, 이륜차안전, 자동차안전, 대중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재난대응, 지질성재난) ▲사회기반체계안전(에너지‧정보통신안전) ▲범죄안전(유괴‧미아 방지 및 대처) ▲보건안전(식품안전, 응급처치, 중독안전) 등 6대 분야의 23개 안전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경상남도는 체험교실 운영 기간 중 ‘어린이 안전퀴즈교실’과 ‘미니안전학교’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어린이들이 놀이와 퀴즈를 통해 안전에 대한 흥미를 가지고, 일상생활에서 반드시 알고 지켜야 할 안전지식을 습득하도록 할 계획이다.

 

행사 첫날인 15일은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대상으로 사전 신청을 받아 단체참여 형태로 진행되며, 16일은 사전 신청 없이 보호자를 동반한 어린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체험교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한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은 어린이들과 학부모, 교사 등 모두가 직접 보고, 듣고,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라며,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