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아동복지시설 교육 지원을 위한 교육꾸러미 발송

「동물원에서 보내준 교육 꾸러미Ⅱ」
기사입력 2021.04.05 22:30 조회수 1,02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지역아동센터, 돌봄센터 등 아동복지시설에서 수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교육꾸러미를 기관에 무료 배포 04.06.~05.18.

코로나19 확산 및 장기화에 따라 동물원 교육 꾸러미를 배포하여 동물원 교육 활성화

4~5월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서울대공원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  (http://grandpark.seoul.go.kr)


서울대공원은 올 초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동물원 현장 수업이 축소됨에 따라「동물원에서 보내준 교육 꾸러미」를 제작하여 교육기관에 배포하여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참여한 학생들과 기관의 반응이 좋아 이번에는 더 많은 학생들에게 동물원 교육의 기회를 주고자 다시 한 번 취약계층과 아동복지시설에 교육꾸러미를 배포한다.

 

[크기변환]1616725566624.jpg

 

교육꾸러미를 통해 동물원에 직접 오지 않아도 멸종위기동물과 종보전 및 동물복지의 필요성, 동물보호 실천을 배울 수가 있다.

 

올해 초 진행했던「띵똥! 배달왔어요! 동물원에서 보내준 교육꾸러미」 설문 회신 결과, 방과후 센터에서 특히나 교육적 효과가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에서 쉽게 배울 수 없는 멸종위기동물에 대한 교육과 전문기관에서 알려주는 동물 복지를 선생님들이 꾸러미를 이용해 학생들에게 뜻깊은 시간을 만들어 줄 수 있어 유익했다는 반응이 주를 이뤘다.

 

이번 교육대상은 아동 복지시설 대상으로 확대해 진행하며, 코로나19로 인해 서울대공원 방문이 힘든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동물생태 스티커북과 멸종저금통 만들기 도안 등을 전달하여 동물에 대한 학습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교육 꾸러미는 교육대상의 나이를 고려하여 유치원생용과 초등학생용 2종류로 나뉘어져 있으며, 서울대공원 홈페이지 자료실에서 ‘저금통을 만드는 방법’ 동영상을 통해 비대면 교육을 더욱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하였다.

 

 유치원생용 교육 꾸러미 학습자료

 - 스티커북교재 : 유아들에게 친숙한 동물소개 및 생태습성 설명

 - 동물 행복찾기 저금통 : 서울동물원의 동물복지 활동소개 및 동물복지 를 위한 실천 약속 저금통 만들기

 

 초등학생용 교육 꾸러미 학습자료

  - 해설리플릿 : 멸종위기 동물(9종) 생태 및 종보전 활동 이야기

 - 멸종위기동물 저금통 : 멸종위기동물과 환경보호 실천을 약속하는  저금통 만들기

 

신청을 원하면 서울대공원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4월과 5월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첫 번째 신청은 4월 6일부터 진행된다.서울대공원은 케어가 필요한 취약 계층 및 방임 아동들에게 스트레스 완화와 함께 교육 지원이 가능한 ‘교육꾸러미’ 지원을 결정했으며, 이번 교육 꾸러미는 아동복지시설만 신청이 가능하고 교육비는 무료이다.

 

신 청 : 서울대공원 홈페이지(http://grandpark.seoul.go.kr) 매월 첫째, 셋째 주 화요일 오후 2시~ 선착순 마감

 ○ 발 송 : 매월 둘째, 넷째 주 화요일 교육 꾸러미 발송

 ○ 문 의 : 서울대공원 동물기획과 / 02)500-7840, 7177

 

[크기변환]백합초등학교.jpg

 

이번 교육 꾸러미 발송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약 계층 및 방임 아동의 활동이 제한되어 발생되는 스트레스를 해소 및 교육 지원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코로나 19 사태 이후, 아동들은 등교일 수가 확연히 줄어들었으며 방과 후 프로그램이 모두 연기, 축소 또는 취소되었다. 국가인권위원회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아동 중 69.9%가 코로나19 이후로 스트레스를 더 느낀다고 응답했다. ※ 출처 : YTN,"아동 69.9%, 코로나19 이후 더 스트레스 느껴"

 

서울대공원 동물원 동물교실은 코로나가 길어지며 시민들의 지친 마음에 도움이 되고자 더 즐겁게 배울 수 있는 다양한 동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상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