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만송이 튤립 세상, 한밭수목원에서 즐겨요

추운 겨울을 이겨낸 형형색색 튤립 활짝
기사입력 2021.04.03 12:10 조회수 1,02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밭수목원이 새 봄을 맞이하여 화사한 봄꽃으로 새단장했다.

 

[크기변환]3만송이 튤립 세상, 한밭수목원에서 즐겨요 (2).JPG

 

수목원 주요 입구 및 화단에 튤립, 수선화, 무스카리 등 봄꽃들이 만개해 봄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특히 수생식물원 주변에 식재된 3만 송이의 튤립은 현재 30% 수준의 개화율을 보이고 있으며, 이번 주 주말이면 대부분의 꽃이 활짝 피어 방문객들의 발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아울러, 따뜻한 날씨에 개화가 빨라진 벚꽃도 만개하였으며, 진달래, 자두나무, 조팝나무, 만첩홍도 등 화려한 봄꽃들도 만날 수 있다.

 

[크기변환]3만송이 튤립 세상, 한밭수목원에서 즐겨요 (1).JPG

 

대전시 임묵 환경녹지국장은“코로나블루로 우울한 마음을 화려한 꽃을 보면서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