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10년 맞은‘서울시 에너지수호천사단’, 지역사회로 활동무대 넓혀

기사입력 2021.03.08 21:12 조회수 1,08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학교‧가정에서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유치원 및 초·중·고생 에너지수호천사단 모집

거점학교 중심으로 환경단체·에너지자립마을과 연계해 환경학습공동체 구축

서울시, 온라인 네트워크 활동 및 학습프로그램 개발 등 적극 지원

기관별 지도교사 1명 이상과 참여학생으로 단체구성해 3.26(금)까지 신청


서울시가 ‘우리집과 학교의 에너지 새싹 지킴이’ 에너지수호천사단으로 올해 활동할 유아 및 학생을 모집한다. 에너지수호천사단은 올해로 활동 10년을 맞아 활동반경을 더욱 넓혀 ‘우리 마을’ 환경문제 개선에 나선다. 서울시는 이들 활동과 온라인 중심 환경교육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크기변환]image01.png

찾아가는 에너지교육

(대면/비대면 교육, 교구활용 및 캠페인)

 

에너지수호천사단은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가정과 학교에서 ‘안쓰는 코드 뽑기’, ‘빈 강의실 전등 끄기’ 등 에너지 절약 및 생산·나눔을 실천하는 프로그램이다. 어린시절부터 자발적인 에너지 절약 활동을 통해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나아가 그린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한다는 목표이다.

 

지난 2012년 7월 활동을 시작한 이후 누적 활동 인원이 15만 명을 넘는다. 특히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등교가 연기된 상황에서도 총 179개 단체에서 1만 5,800여 명이 활동했다.

[크기변환]image02.png

영상제작 보급

 

학생과 학교가 함께 참여하는 에너지수호천사단의 올해 모집규모는 200개교, 2만 명으로 초·중·고교생 외에 유치원생, 노인들도 참여할 수 있다. 서울시는 거점학교 20개교를 선정, 이들 학교를 중심으로 지역내 환경학습공동체를 구축하도록 할 계획이다. 학생·학교와 주민들이 함께 지역사회의 환경문제를 발굴, 해결하는 과정을 통해 환경문제에 대한 자각심을 일깨우고 시너지 효과를 창출한다는 목표이다.

 

거점학교는 대규모 인원 가입(학생 및 학부모 100명 이상) 학교 중에서 권역별 분배를 고려하여 20개 내외로 지정한다.

 

[크기변환]image03.png

찾아가는 에너지교육

(새싹천사단(유치원)/실버천사단(경로당))

 

도서관, 평생학습관, 주민자치센터 등을 ‘동네환경배움터’로 제공하여 환경학습공동체의 활동공간을 마련하고, 도서관·박물관·문화센터 등에서 독서·역사·예술 등과 연계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의 교육자원을 최대한 연계·활용할 예정이다. 

 

거점학교로 지정되면 에너지자립마을, 환경단체 등 지역사회와 연계해 1회용 플라스틱, 쓰레기 증가, 에너지 절약·생산 등 다양한 환경주제에 대해 캠페인 추진, 타 마을에 우수 사례 전파·확산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크기변환]image04.png

2020 온라인 기후에너지 대축제

 

서울시는 이 외에도 코로나19의 영향에 따라 에너지수호천사단이 온라인 중심으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ZOOM, 유튜브·인스타 라이브 등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천사단 학생들의 네트워크 활동을 지원한다. 또한 비대면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교구를 개발하여 보급할 예정이다.

 

’20년에는 태양광 목걸이 만들기 교구를 보급하고 유튜브를 통해 태양광을 에너지원으로 활용하여 전력을 생산하는 수업을 진행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학교별로 업사이클링 경진대회를 열어 천사단 학생들이 페트병을 이용한 자동 물조리개 화분, 나무젓가락·종이컵 등을 이용한 강아지 먹이 훈련 기구 등의 창의적인 발명품을 제출하기도 하였다.

 

[크기변환]image05.png

다양한 에너지교구 배포

 

유치원생부터 초·중·고교생, 노인들까지 다양한 연령대가 참여하는 에너지수호천사단의 특성을 고려해 세대별 맞춤형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유치원생으로 구성된 ‘새싹천사단’은 유아와 학부모가 함께 가입하여 유치원에서의 교육이 가정에서의 실천으로 연계되도록 하고,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인형극 등 놀이형 체험교육을 실시한다.

 

중학교 자유학기제 연계 활동, 고등학생 신재생에너지 진로체험 등 교과과정과 연령대별 관심사를 반영한 커리큘럼도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65세 이상 노인들이 활동하는 ‘실버천사단’은 노인들의 주 활동 공간인 경로당을 중심으로 경로당 운영시간 이후 정수기·비데 등 전력 낭비를 줄이는 캠페인을 실시한다.

 

에너지수호천사단은 서울시 소재 유치원 및 초‧중‧고등학생이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다. 자세한 가입방법과 신청서류는 에너지수호천사단 공식카페(https://cafe.naver.com/energyangel)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모집 기간은 3월 26일(금)까지이다.

 

[크기변환]image06.png

환경영화제 상영

(상영후 감독과의 대화)

 

김연지 서울시 환경시민협력과장은 “에너지수호천사단은 학교와 가정에서 에너지 절약‧생산‧나눔에 앞장서고 있다”며 “심각해지는 기후위기 시대에 그린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에너지수호천사단 활동에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