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공원, 시민들 안전한 산책 위한 위치안내‘국가지점번호판’설치

기사입력 2020.11.15 18:58 조회수 1,05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대공원 , 코끼리열차 순환로(주요둘레길)에 국가지점번호판 10곳 설치

태양열로 한밤에도 잘 보여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어  

코로나 일상화에 따라 마스크 쓰기 독려 메시지 함께 담아 제작

위급시 국가지점번호로 신속한 위치 안내 및 인명 구조에 활용


서울대공원은 관람객들의 더 안전한 이용을 위해 주요 둘레길(코끼리열차 순환로)에 주·야간 응급상황 발생 시 경찰과 소방 등에 정확한 위치 안내가 가능한 국가지점번호판 10개를 설치했다.

 

[크기변환]20201106_202809+.jpg

 

서울대공원 지하철역에서 동물원, 서울랜드까지 연결된 저수지 둘레길이기도 한 주요 관람로는 야간에도 산책을 즐기는 시민들과 귀가하는 관람객들이 많은 곳으로, 이번 국가지점번호판 설치를 통해 위급시 신속한 위치 안내 및 인명 구조가 용이해졌다.

 

[크기변환]20201106_204554+.jpg

 

국가지점번호는 그 동안 소방, 경찰 등 기관별로 각각 사용하던 위치표시 체계를 국가에서 통일한 제도로 산림, 해양 등 비거주지역의 위치를 나타내는 좌표이다. 재난사고 등 응급상황 시 신속한 위치 안내와 인명구조 등에 유용해 국가지점번호판을 활용하는 기관이 점점 늘고 있으나 번호판만을 설치한 것이 일반적이다.

 

[크기변환]IMG_1437.jpg

 

서울대공원에서 설치한 국가지점번호판은 야간에도 식별이 가능하도록 조명 대신 태양열을 이용해 효율적으로 번호판이 잘 보이도록 했다. 더불어 이번 설치한 국가지점번호판에는 코로나19 일상화에 따른 생활 속 마스크쓰기 독려 문구도 함께 넣어 시민들이 야외공원 이용시에도 보건수칙을 잘 지키도록 했다.

 

[크기변환]IMG_1438.jpg

 

이밖에도 서울대공원에는 태양열을 이용한 종합안내판을 비롯하여 다양한 LED 조명 간판이 설치되어 있으며, 둘레길에 재미있는 문구의 현수막들로 코로나 생활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크기변환]IMG_1439.jpg

 

서울대공원 전략기획실은 ‘야간에는 가로등 불빛만으로는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어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이번에 국가지점번호판을 설치하게 되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과 방문객 모두가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공원을 만들어 가겠다.’고 덧붙였다.

 

[크기변환]IMG_1440.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