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개발제한구역 내 강서 버스공영차고지 입지 승인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사업’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0.09.10 08:32 조회수 1,01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사업 중도위 심의 통과로 본격적인 사업추진 가능

◈ 내년 말까지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준공 예정… 강서권 대중교통난 해소 위한 마중물

 

 강서권 대중교통난 해소를 위해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추진 중인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부산시는 이를 위한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관리계획 변경 안건이 지난 8일,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원안 가결로 통과했다고 밝혔다.

 

image03.png

 현장사진

 

이번 사업은 강서구 화전동 일대 5만140㎡ 용지에 사업비 130억 원을 들여 시내버스 300대 수용 규모의 시내버스 공영차고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2018년 3월, 버스공영차고지 시설 결정을 위한 부산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통과한 후, 같은 해 4월 개발제한구역 관리계획 변경을 신청한 바 있다.

 

 아울러, 지난 6월에는 국토교통부의 ‘2020년 버스공영차고지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본 공사에 소요될 국비 37억 2천만 원을 확보하기도 했다.

 

 강서구 지역은 명지오션시티, 명지국제신도시, 신호지구 등 대단위 도시개발 사업으로 인구 유입이 급증하고 있으나 버스 노선이 미흡해 주민 불편을 초래했다. 또한, 강서지역을 중심으로 한 통합차고지가 없어 효율적인 노선 증설 및 증차에는 근본적으로 한계가 있었다.

 

 이번 사업을 통해 내년 말까지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가 조성되면 강서지역을 기·종점으로 하는 300대의 버스가 공영차고지에 입주하여 강서지역 통합차고지 부재로 인한 버스 노선 확충의 한계를 극복할 것으로 기대된다.

 

image01.png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올해 말까지 강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공사에 필요한 설계를 마무리하고 내년 말까지 버스공영차고지를 조성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강서지역 시내버스 노선을 대대적으로 확충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김상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