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시마네현, '다케시마 자료실' 온라인 왜곡 홍보 강화

기사입력 2020.09.03 16:48 조회수 1,06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일본 시마네현에서 운영중인 '다케시마('독도'의 일본식 명칭) 자료실'이 하계 전시회를 개최하며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등 각 종 SNS 광고를 통해 독도를 왜곡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크기변환]시마네현왜곡-1.jpg

 

이에 대해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일본에 거주중인 네티즌들이 제보를 해 줘 최근 조사한 결과,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등에서 독도강치를 그려 넣고 독도를 왜곡하는 홍보를 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이번 광고에서는 '다케시마 자료실 하계 기획 전시 개최중'이라는 큰 제목 아래 '일본해에 있는 다케시마에서는 옛날부터 일본인들이 바다사자(강치) 사냥과 전복 채취를 해 왔다'는 왜곡 설명을 첨부했다.

 


또한 광고를 클릭하면 시마네현 산하에 있는 '다케시마 문제 연구소(竹島問題研究所)'의 웹사이트로 연결된다. 이 웹사이트에는 독도에 관한 일본측의 억지 주장 및 왜곡 정보들로 가득차 있다.


 

특히 웹 하단에는 '메치가 있던 섬' 동화책 이미지가 있는데 이를 클릭하면 내각관방에서 제작한 강치에 관한 왜곡 영상이 나온다. 이 동화책은 전자책으로도 제작하여 일본 전역의 초중학교 3만 2천여곳에 배포하여 물의를 빚기도 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유행임에도 불구하고 독도 전시실의 하계 전시회를 강행하고, 각 종 SNS에 독도강치에 관한 왜곡 광고를 진행하는 것은 매우 유감스러운 일이다"고 지적했다.


또한 그는 "이번 독도강치에 관한 SNS 광고에 대해 현재 '패러디 광고'를 제작중이며, 이를 통해 일본 네티즌들에게 독도에 관한 정확한 지식을 널리 전파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크기변환]시마네현왜곡-2.jpg

한편 서경덕 교수는 다가오는 10월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실시간 독도방송을 준비중이며, 특히 코로나19에 맞서 '온라인 독도마켓'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계획중이다. 

 

[김형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