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클레스, 베토벤, 블로흐, 브루흐, 피아졸라로 선보이는 장우리 첼로 독주회

기사입력 2020.06.24 15:48 조회수 1,06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장우리 첼로 독주회가 오는 7월 5일(일) 오후 2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다. 

[크기변환]장우리 독주회 앞면 포스터.jpg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에클레스(H. Eccles, 1670–1742)의 소나타 g단조(Sonata in g minor), 베토벤(L. v. Beethoven, 1770-1827) 피아노 3중주 5번 D단조 '유령', 블로흐(E. Bloch, 1880-1959)의 히브리 명상곡(Meditation Hebraique), 브루흐(M. Bruch, 1838-1920)의 로망스 F장조(Romance in F Major, Op. 85), 피아졸라(A. Piazzolla, 1921-1992년)의 위대한 탱고(Le Grand Tango)가 연주된다. 

첼리스트 장우리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재원 수료 후 영재 입학 및 학사 졸업,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석사를 졸업하였다. 이후 독일 자브뤼켄 국립음대 전문연주자와 최고연주자 연주학 박사 및 실내악과정 수료하였다. 

중앙일보 콩쿠르 1위, 로스트로포비치 국제 음악콩쿠르 세미 파이널리스트(프랑스, 파리), 차이코프스키 국제 음악콩쿠르 진출(러시아), 칼.다비도프 국제 음악콩쿠르 2위(라트비아), 발터 기제킹 실내악 국제 콩쿠르 1위(독일)를 했다. 

[크기변환]장우리 독주회 전단.jpg


금호 영재 & 아티스트 콘서트를 비롯하여 이원문화센터, 헤이리예술마을, 예술나무포럼 Arko 초대연주 등 다수의 독주회를 하였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심포니 오케스트라, 광주시립교향악단, 러시아 마린스키 오케스트라, 라스앙상블, 클래시칸 앙상블 등과 협연 및 크론베르크 아카데미 페스티발, 서울스프링 페스티발, 슐레스비히 홀슈타인 페스티발 등에 참여 및 연주로 음악적 역량을 넓혔다. 

독일 라디오 방송 오케스트라 견습단원으로 해외 유명 지휘자들과 대규모 악단에서의 합주경험, 양일오 첼로 콘체르토 세계 초연 초청연주를 비롯 다수 실황콘서트 및 트리오 음반작업을 통해 국제적 안목을 쌓았다. 

2015년 귀국독주회를 시작으로 2015 음악저널 신인음악상 수상과 KBS 더 콘서트 출연, 수원시향, 광주시향, 전주시향, 인천시향, 성남시향, 코리안 심포니 객원수석을 역임하였다. 

현재 연세대, 중앙대, 강원대에 출강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문정재와 바이올리니스트 윤여영이 함께 한다. 

[크기변환]장우리 프로필 사진.jpg


조인클래식이 주최하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독일 자브뤼켄 국립음대 동문회가 후원한다. 공연문의 02-525-6162 조인클래식
[김형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