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고용위기지역 지정 촉구결의안’원안가결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 조광휘 의원 대표발의
기사입력 2020.06.21 12:11 조회수 1,02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에서는 ‘제263회 정례회 제4차 상임위원회’을 개최하여 조광휘(민·중구2)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인천 중구 “고용위기지역 지정 촉구결의안”을 원안대로 가결 했다.

 

[크기변환]조광휘 의원 사진.png

 

촉구결의안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인천공항이 위치한 중구지역의 항공업·지상조업 기업 등이 큰 피해를 입고 있으며, 그에 따라 관련 업종에 종사하고 있는 수많은 근로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정부는 중구 전 지역에 대한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이 시급하다는 것이다.

.

정부에서 중구 전 지역을 고용위기 지역으로 지정하면 고용위기 지역 근로자들을 위한 고용유지 지원금, 취업수당, 재취업 교육 지원 등이 가능하며 기업에도 정부의 세제혜택과 다양한 지원 등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조광휘(민·중구2) 의원은 “인천국제공항 주변 항공산업과 서비스업 등과 연관된 수백개의 상주기업이 도산하고 있고, 면세·상업시설과 지상 조업사도 대규모 구조조정이 예고된 상태”라며 “중구가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돼 지역경제 침체에 따른 주민들의 우려가 해소 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또한 “고용위기지역 지정과 함께, 중구 지역에 인천국제공항과 인천항이 자리 잡고 관문도시인 만큼 항공업, 관광업과 관련된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지정 등을 통해 위기를 극복 할 수 있도록 인천시 행정부와 함께 긴밀히 협력해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의회 6월 26일 5차 본회의에서 촉구결의안이 채택되면 결의안과 주민들의 서명부를 청와대와 고용노동부 등 관계기관에 제출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